Color Play

성숙하게 익어가는 가을의 색을 담은 톤온톤 스타일링.  


Blue Stone – Stone Grey

이번 시즌 빼놓을 수 없는 키컬러 중 하나는 차가운 기운이 감도는 스톤그레이. 컬러 본연의 스펙트럼이 넓은 것은 물론 어떤 컬러와 매치해도 이질감 없이 잘어우러지기 때문에 톤온톤 스타일링을 위한 최적의 컬러로 꼽힌다.

알베르타페레티는 화이트 셔츠와 카우보이 부츠에 챙이 넓은 중절모, 와이드 팬츠, 울코트를 매치해 중성적인 룩을, 아크네스튜디오는 그롭트 톱에 점퍼, 스커트와 부츠를 함께 매치해 트렌디한 스포티 룩을 완성했다.

여기서 주목할 포인트는 아이템 각각의 명도를 전부 다르게 선택했다는 점이다. 자칫 심심해지기 쉬운 그레이 컬러에 명도차를 더하면 보다 풍성하고 깊이 있는 룩을 연출할 수 있다.

화이트 라인 파이핑이 돋보이는 코트 44만원 일구포

부드러운 인조모를 안감으로 사용한 데님 재킷 16만원 아네스베

데님 랩스커트 6만원대 몰로

플리스 소재로 기모 처리한 저지 팬츠 10만원대 타오

어깨에 프릴 장식을 더한 울 스웨터 드레스 18만원대 랄프로렌키즈

귀까지 따뜻하게 덮어주는 부드러운 캐시미어 모자 16만원대 봉쁘앙

색색의 우주선 자수로 가득 채운 셔츠 15만원대 스텔라매카트니키즈

타탄체크 패턴 코튼 팬츠 10만원대 캘빈클라인


Green Olive – Sugar Almond

이번 시즌 수많은 브랜드에서 초록과 갈색 사이그 어디쯤, 익어가는 계절을 닮은 올리브 브라운 컬러 아이템을 다양하게 선보였다. 올리브 그린에 브라운을 한 방울 섞은 듯 오묘한 빛깔을 내는 올리브 브라운 컬러로 룩을 채워보자.

혹여 칙칙해 보일까 걱정된다면 M미쏘니와 No.21의 룩을 참고할 것.
M미쏘니는 베이지와 올리브 그린, 진한 카키 컬러가 조화를 이룬 스트라이프 패턴을, No.21은 베이지와 스킨 컬러 액세서리를 활용해 경쾌함을 더했다.

셀린느는 방향에 따라 올리브 그린부터 골드, 브라운까지 다채로운 빛을 내는 비즈 재킷, 셔링으로 장식한 스트라이프 셔츠, 자잘한 테터솔체크 스커트, 올리브 그린이 살짝 섞인 캐멀 컬러 부츠 등 다채로운 소재와 컬러의 아이템을 믹스매치해 완성도 높은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내부에 퍼를 덧댄 우샨카 32만원대 구찌

스포티한 룩을 완성해줄 카고 팬츠 21만원대 일구포

부드러운 착용감을 자랑하는 라이오셀 원단을 사용한 점프슈트 15만원대 릴리고프레

내구성이 좋은 왁싱 원단을 얇게 누빈 패딩 케이프 65만원 버버리

카무플라주 코튼 셔츠 9만원대 랄프로렌키즈

카키, 베이지, 옐로, 브라운 컬러를 블로킹한 스니커즈 6만원대 페페진스

매니시한 디자인의 셔츠 드레스 17만원대 자딕앤볼테르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의 코튼 사파리 재킷 12만원대 울프앤리타


Chili Pepper – Biking Red

이번 시즌 레드는 보다 더 오묘해졌다. 레드 본연의 컬러보다 조금 차분한 칠리페퍼와 버건디보다 높은 채도의 바이킹 레드가 바로 그 주인공.

언더커버는 소매를 니트로 장식한 오버사이즈 패딩 코트와 니트 팬츠, 반짝이는 에나멜 스틸레토힐을 매치해 군더더기 없는 올 레드 룩을 완성했다. 룩 전체를 레드 컬러 아이템만으로 채우는 게 부담스럽다면 다양한 소재와 패턴을 믹스매치하는 것도 좋은 방법.

크리스찬디올은 야자수 프린트를 더한 울 재킷과 볼드한 타탄체크 패턴 스커트를, 리처드말론은 조직감이 독특한 니트와 새틴 소재 셔링 스커트, 강렬한 색감의 앙고라 양말을 함께 매치했다. 이렇게 소재와 패턴이 각기 다른 아이템을 매치하면 오히려 부담감은 적어지고 보다 특별하고 재미있는 룩을 연출할 수 있다.

부드러운 인조모가 특징인 하트 모양 미니 크로스백 12만원대 소니아리키엘

벨벳 코듀로이 소재 오버올 10만원 타이니코튼

펠트 소재 세일러 캡 7만원대 스카치앤소다

클래식한 디자인의 하이톱 스니커즈 6만원대 컨버스

블록체크 패턴 울 카디건 96만원대 구찌

스티치 라인으로 포인트를 준 크레이프 드레스 25만원대 마르니

오픈 포켓이 앙증맞은 플리스 재킷 24만원대 일구포

랩 라인을 프린지로 장식한 타탄체크 패턴 스커트 15만원대 르코요테드파리

아이보리 컬러의 스탠다드 칼라가 돋보이는 카디건 46만원 버버리

Editor : Sung Ha Young